십팔사 위키
Advertisement
GRS 1915+105

위치
별자리 독수리자리
적경 19h 15m 11.6s
적위 +10° 56′ 44″
겉보기 성질
거리 40,000 광년(11,000 파섹)
형태 K III
물리적 성질
기타 성질
명칭 독수리자리 V1487, 독수리자리 신성 1992, INTEGRAL1 112
겉보기 등급 순 별 목록
절대 등급 순 별 목록
가까운 별 목록
질량 순 별 목록
반지름 순 별 목록

GRS 1915+105 또는 독수리자리 V1487독수리자리 방향으로 지구로부터 약 40,000광년 떨어져 있는[1] 엑스선 쌍성이다. 다른 엑스선 쌍성들이 그렇듯, GRS 1915+105는 블랙 홀로 추측되는 밀집성과 평범한 K형 거성으로 이루어져 있다. 1992년 8월 15일 Granat가 발견했다.[2] "GRS"는 "GRANAT source"의 약자이며, "1915"는 적경(19시 15분), "105"는 0.1 도 단위로 표시한 적위(10.5도이다) 단위를 뜻한다. GRS 1915+105는 우리 은하 안에서 발견된 항성 블랙홀들 중 가장 질량이 큰데,[3] 그 값은 태양 질량의 10 ~ 18배 수준일 것으로 추측된다.[4] 이 블랙홀은 마이크로퀘이사이기도 한데, 1초에 1,150회라는 매우 빠른 속도로 회전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5] 블랙홀의 주위에는 먼지 원반이 둘리어 있는데, 원반의 폭은 태양과 수성 사이 거리의 절반이 넘는다.[6]

초광속 전파원[]

파일:Merlin-GRS1915.gif

엑스선 파장대로 MERLIN이 수 일에 걸쳐 촬영한 GRS 1915+105의 모습.

1994년 GRS 1915+105가 빛보다 빠르다고 추측되는 속도로 물질을 뱉고 있는 현상이 관측되었다.[7]

VLA나 MERLIN, VLBI 등의 전파 망원경들을 통해 항성계의 양극으로부터 반대 방향으로 가속된 입자들이 전파 주파수에서 싱크로트론 복사를 하면서 흘러 나가는 현상을 관측할 수 있었다. 이 연구들을 통해, 빛보다 빨라 보였던 입자들의 운동은 도플러 가속 효과가 불러온 착시 효과였던 것으로 밝혀졌다. 입자들의 실제 속도는 광속의 90퍼센트 수준이다.[1]

참고 문헌[]

en:GRS 1915+105 fr:GRS 1915+105 pl:GRS 1915+105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