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5px 이 문서는 한국어 신화 백과의 가설 신화진담설입니다.
이것은 사용자들의 의견을 폭넓게 검색 수렴하여 작성되기는 하였지만, 모든 사용자가 반드시 동의한다고 할 수 없습니다. 가설의 내용이 총의(컨센서스) 중의 상태로 반대 증거가 있으시면 이 페이지의 내용 편집해거나 토론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용에 의문이 있다면 우선 토론란에서 의견을 나눠보시기 바랍니다.
융합수렴 문제
융합수렴설의 문제

상온 핵융합


기존의 이론들과의 호환성

의 값을 기준으로 한다.

로 잡으면 1 ERU(지구 반경 단위)=6380km이다.

행성 반경 기울기 자전주기 수직 성분
태양 109 0 25.38 0
수성 0.1341 7.0049 58일 0.82 10-7
금성 0.9174 2.64 224.7일 0.0001425
지구 1.0 23.5 1.0 0.3608 0.9326
2.626 5.14 27.3 0.3597 4.5592
화성 0.2941 25.19 1.025 0.00083 0.0020
목성 4.5083 3.13 0.41354 221.33 4498.02
토성 3.1758 26.73 0.4444 296.33 663.788
천왕성 1.0743 97.77 0.7183 1.991 0.06977
해왕성 0.8834 28.32 0.67125 0.3449 0.7235

목성과 토성[편집 | 원본 편집]

목성토성이 원래 이중 행성이였을 수 있으며 두 각운동량의 수평성분이 소거되는 조건으로 아마도 토성의 밀도가 하락하였을 수 있다고 본다. 특히 해왕성의 각운동량의 수평성분은 지구와 유사하다.

토성모래 폭풍등으로 인해 상대적으로 크게 계산되었다면 토성의 직경은 0.9433만큼 곱해 주어야 할 것이다. 토성 북극의 육각 구름이 알려져 있다.

사실 그러하다면 토성의 자전 주기도 명확하지 않은 문제가 있다.

?왕성 자유 위성 가설[편집 | 원본 편집]

천왕성해왕성은 각각 토성목성주 위성이였다는 가설이다. 그러나 태진계태세계사이의 어떤 천문 사건이 발생하였을 수 있다.

천왕성의 경우에는 토성의 영향으로 수평 성분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보며 기울기가 11.5도 정도이면 해왕성과 유사한 값이 된다.

같이 보기[편집 | 원본 편집]

틀:토성

{{{header}}}
{{{body}}}
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는 별다른 언급이 없는 한 CC-BY-SA 라이선스하에 배포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