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레스폰테스 (Cresphontes)는 아리스토마코스의 아들로 메세니아의 왕이다.

아리스토마코스에게는 테메노스, 크레스폰테스, 아리스토데모스의 세 아들이 있었다. 헤라클레스 가는 아리스토데모스 , 크레스폰테스 , 옥실로스 , 테메노스 가 이끌었는데 그들의 조상의 땅으로 펠레폰네소스를 다시 점유하려고 하였다. 테메누스는 크레스폰테스와 아리스토데무스와 함께 미케네의 펠로폰네소스 영역을 침입한 3 도리아 지도자 였다. 아리스토마코스의 아들인 테메노스와 크레스폰테스가 펠로폰네소스 반도를 차지하고 여러 민족의 조상이 되며 기나긴 그리스 로마 신화는 막을 내린다.

메로페는 아르키디아왕 킵셀로스의 딸로 헤라클레이다이의 하나인 크레스폰테스의 아내. 폴리폰테스에게 남편과 자식을 잃고 억지로 그의 아내가 되지만, 그녀는 막내 아이피토스를 피신시킨다. 아이피토스는 성인이 되어 원수를 갚는다. 오이디푸스의 양아버지인 폴리보스의 왕비도 메로페이고, 메세니아의 임금인 크레스폰테스의 아내도 메로페였습니다.

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는 별다른 언급이 없는 한 CC-BY-SA 라이선스하에 배포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