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릴라우스는 찰리루라고도 불리며 기원전 8세기 초 중엽 스파르타의 전설적인 왕이였다. 그는 일반적으로 그의 할아버지

에우노무스의 계승자로 보여졌지만 파우사니아스는 차릴라우스의 아버지 폴리텍테스가 차릴라우스보다 먼저였다. 차릴라우스는 아마도 스파르타의 혁신이였던 그의 삼촌 리쿠르구스의 슬하(ward)이자 학생으로 가장 잘 알려져 있다. 그의 치세동안 스파르타인들은 아르골리스를 공격하였다. 테게아왕의 오랜 적대감은 차릴라우스의 치세에서 시작된 것으로 믿기어 진다.

전 임
프리타니스
스파르타의 왕 에우리폰티드 왕조
후 임
니칸더
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는 별다른 언급이 없는 한 CC-BY-SA 라이선스하에 배포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