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정현 [Cheng Hsuan, 鄭玄, 127~ 200]은 중국 후한(後漢)의 경학자이다.

자는 강성(康成). 북해(北海) 가오미[高密 : 지금의 산둥 성에 속함] 사람이다. 세칭 '후정'(後鄭)이라고 하여, 정흥(鄭興)·정중(鄭衆) 부자와 구별했다. 일찍이 태학(太學)에 들어가 금문(今文) 〈역 易〉과 공양학(公羊學)을 공부했으며, 장공조(張恭祖)로부터 〈고문상서 古文尙書〉·〈주례 周禮〉·〈좌전 左傳〉 등을 배웠다. 마지막으로 마융(馬融)에게서 고문경(古文經)을 배웠다. 정현은 유학을 마치고 고향으로 돌아온 뒤 연구와 교육에 진력했는데, 제자가 수천 명에 이르렀다. 그는 44세 때 '당고(黨錮)의 화 '로 인해 금고(禁錮) 14년에 처해지자 저술에 전념했다. 고문경설(古文經說)을 위주로 삼고 금문경설(今文經說)도 받아들여 여러 경서에 주석을 달아 한대 경학을 집대성했으며, 정학(鄭學)으로 불렸다. 고대의 역사문헌을 정리하는 데 크게 공헌했다. 그러나 〈주관 周官〉을 진짜 주(周)의 제도라고 여기고, 여기에 부합되지 않는 것은 모두 은(殷)의 제도로 치부했다. 〈예 禮〉로써 〈시 詩〉에 주석을 달아 견강부회한 곳이 많다. 현재 통행하는 판본인 〈십삼경주소 十三經注疏〉 속의 〈모시 毛詩〉·'삼례'(三禮)가 모두 정현의 주를 받아들이고 있다. 그밖에 〈주역〉·〈논어〉·〈상서 尙書〉와 위서(緯書)에 주석을 달았다. 또 〈발묵수 發墨守〉·〈잠고황 箴膏盲〉·〈기폐질 起廢疾〉을 지어 금문학자 하휴(何休)를 반박했고, 〈육예론 六藝論〉·〈박오경이의 駁五經異義〉 등을 편찬했으나 모두 실전되었다. 청대 원균(袁鈞)의 〈정씨일서 鄭氏佚書〉, 마국한(馬國翰)의 〈옥함산방집일서 玉函山房輯佚書〉에 일부가 편집되어 있으며, 공광림(孔廣林)의 〈통덕유서소견록 通德遺書所見錄〉, 황석(黃奭)의 〈고밀유서 高密遺書〉에도 일부 편집되어 있다.

20px 본 문서에는 브리태니커 내용을 기초로 작성된 내용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