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갈문왕 김입종(葛文王 金立宗)은 신라 상대의 왕족으로 지증 마립간의 아들이고 법흥왕의 동생이자 사위였으며 진흥왕의 생부이다. 진흥왕은 법흥왕 의 동생이며 지증왕 의 아들인 입종 갈문왕 (立宗 葛文王) 구진(仇珍)과 법흥왕의 딸 식도부인 (息道夫人)의 아들이다.

생애 편집

신라 23대 왕이며 입종 자신의 형 법흥왕과 그 부인 보도왕후 박씨의 맏딸 지소태후와 혼인하여, 삼맥종(후의 진흥왕), 숙흘종 형제을 낳았다. 《화랑세기》에 의하면 김입종은 법흥왕의 서녀로 보현공주 소생인 사실공주와도 관계를 가져 아들 오종을 낳기도 했다.

지소태후는 곧 법흥왕(法興王)의 딸로서 입종갈문왕(立宗葛文王) 의비(妃)이다.

박창화의 《화랑세기 필사본》에는 숙흘종입종의 아들인데, 위화랑오도 사이에서 태어난 금진이 생모로 나온다. 법흥왕 생존시 혹은 진흥왕 즉위 후 갈문왕으로 추봉된 것으로 추정된다.틀:출처

가족 관계 편집

참고 문헌 편집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