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가베는 그리스어로 ‘빛나는‘ 이라는 뜻이다. 어머니는 하르모니아이고 폴리도로스의 누이이자 이노세멜레·아우토노에의 자매이다. 스파르토이(씨뿌려 나온 남자들)의 하나인 에키온과 결혼하여 테베의 2대 왕이 된 아들 펜테우스와 딸 에피로스를 낳았다.

세멜레는 제우스와 정을 통하여 디오니소스를 낳았는데, 다른 자매들은 세멜레가 제우스의 아기를 임신하였다는 말을 믿지 않고 디오니소스의 신성(神性)을 인정하지 않았다. 이로 인해 세멜레의 자매들은 디오니소스가 테베를 방문하였을 때 벌을 받아 광기에 휩싸이게 되었다.

오비디우스의 《메타모르포세이스(변신이야기)》에 따르면, 아가베와 이노·아우토노에는 키타이론산에서 열리는 디오니소스 축제에 참가하였다. 디오니소스의 신성을 인정하지 않는 펜테우스는 축제를 정탐하러 갔다가 어머니의 눈에 띄었다.

그러나 발작한 아가베는 아들을 멧돼지로 오인하고 아들의 이마를 지팡이로 내리쳤다. 이노와 아우토노에는 조카의 팔을 하나씩 잘라 버렸다. 펜테우스는 결국 처참하게 갈기갈기 찢겨 죽어 디오니소스의 복수가 이루어졌다.

한편 다나오스의 50명의 딸들을 가리키는 다나이스 가운데 하나도 아가베이고, 네레우스와 도리스 사이에서 태어난 50명의 님프들을 가리키는 네레이스 가운데 하나의 이름도 아가베라고 한다.

이 커뮤니티의 콘텐츠는 별다른 언급이 없는 한 CC-BY-SA 라이선스하에 배포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