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45px 이 문서는 한국어 신화 백과의 가설 신화진담설입니다.
이것은 사용자들의 의견을 폭넓게 검색 수렴하여 작성되기는 하였지만, 모든 사용자가 반드시 동의한다고 할 수 없습니다. 가설의 내용이 총의(컨센서스) 중의 상태로 반대 증거가 있으시면 이 페이지의 내용 편집해거나 토론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용에 의문이 있다면 우선 토론란에서 의견을 나눠보시기 바랍니다.
태양신 태양계 모델에 따르면 목성, 금성은 황백색으로 금성이 목성에 착륙한 흔적으로 여겨진다.

금성은 예수님에 대응이 되고, 목성에 착륙은 십자가 못박힌 사건에 대응이 된다. 신화의 하루는 인간의 100년에 대응이 된다. 사흘만에 부활한 후 40일만에 승천한 사건은 대개 오백년 걸리는 재이륙 사건이 아마 4백년만에 완료되었음을 의미하는 것으로 여겨 진다.

기원전 400년경 지구에서는 하상주-단군의 시대가 끝나고 진-한나라가 시작되었다. 이때쯤 금성목성에 착륙하였던 것으로 여겨진다.

부활절편집

부활절[復活節, Easter,(라)Pascha,(그)Pascha]는 그리스도교 교회력의 주요축일로 예수 그리스도가 십자가에 못 박혀 죽은 지 3일째 되는 날 부활한 것을 기념하는 날이다. 부활절은 교회의 중요한 절기 중의 하나이다. 죽음의 권세를 이기고 새 생명을 얻었음을 뜻하는 것으로 복음의 핵심을 이루는 사건이다. 이에 교회에서는 부활절을 주님이 이땅에 오셨음을 기념하는 성탄절과 함께 교회의 중요한 절기로 기키고 있다. 금요일에 죽어 장사되신 주님은 삼일만인 일요일, 곧 주일날 스스로 죽음을 이기시고 부활 하셨다. 부활절은 이를 기념하는 주일날을 가리킨다. 초대교회에서는 부활절을 파스카 (Psacha)로 불렀다.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