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NDOM


노비안검법(奴婢按檢法)은 고려 광종 7년(956년) 실시된 법제로서, 노비의 신분을 조사하여 원래 양민(良民)이었던 자로서 노비가 된 자들을 해방시켜 주고자 한 법(法)이다. 과거제와 노비안검법은 중국사람 왕쌍이 제의 한것으로 알려져 있다. 중앙집권적 체제로의 왕권확립에 힘써 오던 광종은 이러한 귀족들의 세력 증대를 억제하기 위해 노비안검법을 실시하여 본래 양민이었던 노비들을 모두 해방시켰다. 여기서‘안검’이란‘조사한다’는 뜻입니다.다시 말해 노비안검법은 노비를 조사해서 억울하게 노비가 된 사람들을 해방하였다.

전쟁 포로로 잡혔거나 빚을 제때 갚지 못해 노비가 된 사람들을 신라 고려의 교체기를 통하여 사회적 신분질서가 혼란했던 것을 바로잡기 위한 것이였다. 우리가 지금 알고 있는 신라시대의 골품 제도(骨品制度)나 고려시대의 노비안검법(奴婢按檢法)처럼 국사책으로 만 공부하게 될 이 법안을 바라보는 시각은 너무나 첨예하다. 노비 안검법은 호족이나 장군들에게는 큰 타격이었지만 광종과 국가에는 이익이 되었다.

Community content is available under CC-BY-SA unless otherwise not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