십팔사 위키
Advertisement

궁복 [弓福]은 ‘장보고’의 본명이다. 통일신라시대의 장군으로 본명은 궁복(弓福). 중국 당나라에 건너가 무령군(武寧軍) 소장이 되어 활약하였으며, 귀국 후 청해진(淸海鎭) 대사로 임명되어 동방 국제 무역의 패권을 잡았다. 신라때부터 당나라, 왜구들이 우리 백성을 잡아가서 노예로 부리는 것을 보고 열받은 이가 궁복 곧 장보고다.

문성왕조에는 문성왕이 장보고의 딸을 차비(次妃:둘째왕비)로 삼으려 하지만 만류되자, 청해(淸海) 궁복(弓福)이 왕이 자신의 딸을 들이지 않은 것에 원한을 품고 진을 근거로 반란을 일으켰다.


진담[]

45px 이 문서는 한국어 신화 백과의 가설 신화진담설입니다.
이것은 사용자들의 의견을 폭넓게 검색 수렴하여 작성되기는 하였지만, 모든 사용자가 반드시 동의한다고 할 수 없습니다. 가설의 내용이 총의(컨센서스) 중의 상태로 반대 증거가 있으시면 이 페이지의 내용 편집해거나 토론해 주시기 바랍니다. 내용에 의문이 있다면 우선 토론란에서 의견을 나눠보시기 바랍니다.

당나라(태양이 된 행성 달)는 식어가고 장보고정년 등의 무령군이 당나라의 위성(제나라)을 당나라에 착륙시키고 난 후에 지구에 청해진을 설치하여 지구로 날라오는 해적 위성들을 요격해야 할 것으로 고려된다.

신라

  • 흥덕왕
  • 희강왕
  • 민애왕
    • 김민주
  • 신무왕
  • 문성왕

청해진: 초청 보고회

당나라 후의 달나라

제나라

  • 이사고: 소고 형태의 내행성으로 확인
    • 이정기: 증기에 휩싸인 내위성
    • 이납 : 납짝한 모양이 들어나기 시작

같이 보기[]